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조선시대 지방관 살림집 '김제 내아' 보물 지정

뉴스듣기


전북

    조선시대 지방관 살림집 '김제 내아' 보물 지정

    뉴스듣기

    '내아' 일제 강점기 대부분 사라져
    김제 내아, 건축학적, 역사적 가치 지녀

    25일 보물로 지정된 김제 내아. 문화재청 제공25일 보물로 지정된 김제 내아. 문화재청 제공
    지방관리의 살림집 '김제 내아'가 25일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됐다.

    조선시대 지방 관아를 구성하는 주요 건물 중 하나인 '내아'는 지방관의 가족이 살았던 살림집으로 일제강점기 이후 대부분 사라져 그 원형을 찾기 어렵다.

    문화재청은 현재까지도 그 원형을 유지하고 있는 김제 내아의 건축학적, 역사적 가치를 인정해 이번에 보물로 지정, 고시했다.

    문화재청은 "김제 내아(1749년 경 건축 추정)는 동헌, 누각(피금각) 과 함께 보존돼 지방관의 일상을 고찰할 수 있는 드문 사례"라고 밝혔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우리 지역의 오랜 전통문화를 대표하는 김제 내아가 보물로 지정돼 기쁘다"며 "앞으로 보수, 정비 등 꾸준한 관리를 통해 내아의 보물로서의 가치를 더욱 빛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