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尹 "강성 노조는 심각한 문제…中, 北에 영향줄 능력과 책무 있어"

뉴스듣기


대통령실

    尹 "강성 노조는 심각한 문제…中, 北에 영향줄 능력과 책무 있어"

    뉴스듣기

    로이터 통신 '尹, 업무개시명령 발동 절차에 들어갔다' 보도
    尹, 北핵실험 관련 "굉장히 어리석은 결정 될 것…지금까지 취하지 않았던 대응"
    대만 문제 관련 "일방적 현상 변경에 강력히 반대"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보도된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한국의 강성 노조는 정말 심각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또 한반도 정세와 관련해 중국에 대해 "중국은 북한에 상당한 영향을 줄 수 있는 충분한 능력과 국제사화에서의 책무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적극적인 역할을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23일 테슬라 및 스페이스X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와의 화상 면담과 관련해 "테슬라나 스페이스X나 이와 관련된 기업들이 국내에 투자하고, 기가팩토리를 만든다고 할 때는 정부가 할 수 있는 협력을 다 해 줄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국에 투자하려는 기업에 특화된 부분들을 맞춤형으로 줄 생각을 갖고 있다"면서 "한국의 강성 노조는 정말 심각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로이터 통신은 윤석열 정부가 최근 화물연대 파업과 관련해 업무개시명령을 발동하기 위한 절차에 들어갔다고 보도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북한과 중국 등 한반도 정세에 대한 질문과 답변도 오갔다.

    윤 대통령은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 발사 등으로 무력시위를 이어 나가는 상황에서 중국의 역할에 대해 "중국은 북한에 상당한 영향을 줄 수 있는 충분한 능력과 국제사회에서의 책무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비핵화를 유도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는 것은 중국에도 이익"이라고 덧붙였다.

    북한의 7차 핵실험 가능성에 대해서는 "굉장히 어리석은 결정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핵실험 시) 지금까지 취하지 않았던 대응들이 포함된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북한 문제에 대해 "국제사회가 일관되고 같은 목소리를 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역설하기도 했다.

    중국이 대만을 압박하는 상황에 대해서는 반대의 뜻을 명확하게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일방적인 현상 변경은 모든 질서와 평화와 안정을 해치는 것이기 때문에 거이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반대한다"고 했다.

    다만, 대만 문제에 있어서 한국의 역할에 대해서는 "우리 주변(한반도)에서 벌어지는 가장 위험한 상황부터 대응하고 통제해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적극적인 개입은 없을 것이란 점을 애둘러 전했다.

    일본 방위비 증대로 인한 우려와 관련해서는 "일본 열도 머리 위로 미사일이 날아가는데 국방비를 증액 안 하고 그냥 방치할 수는 없지 않나"라며 소극적인 입장만 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