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日, 코로나19를 독감 수준으로 분류 '추진'

뉴스듣기


아시아/호주

    日, 코로나19를 독감 수준으로 분류 '추진'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코로나19를 독감처럼 관리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아사히신문이 30일 보도했다. 의료기관 부담과 재정 지출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아사히에 따르면, 일본 후생노동성은 '감염증법' 등급에서 결핵이나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등이 포함된 '2류'에 포함했던 코로나19를 상대적으로 위험도가 낮은 독감, 풍진 등에 해당하는 '5류'로 조정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그동안 코로나19 정책 변경에 매우 신중한 입장을 보였던 일본 정부지만 고령자의 중증화율과 사망률이 충분히 낮아졌다고 판단해 관련 논의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기로 한 것이다. 
     
    일본에서 60세 이상 코로나19 환자 사망률은 델타 변이가 유행한 지난해 여름에 2.5% 수준이었다가 오미크론 변이가 우세해진 뒤에는 도쿄도에서 0.64%, 오사카부에서 0.48%로 낮아졌다. 독감의 0.55%와 큰 차이가 없어진 것이다. 
     
    코로나19가 '5류' 감염증으로 바뀌면 국가가 전액 지원했던 치료비 일부를 환자가 부담해야 한다. 또 의료기관이 코로나19 환자와 다른 환자를 분리하지 않아도 되며 코로나19 환자의 입원과 재택 치료 의무도 없어진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