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주 산지 대설주의보…23일 밤부터 한파특보 발표 예상

뉴스듣기


제주

    제주 산지 대설주의보…23일 밤부터 한파특보 발표 예상

    뉴스듣기

    기상청 "항공 및 해상 교통 이용객 운항정보 확인해야"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설 연휴 기간 제주 산지를 중심으로 눈이 내리고 매서운 추위가 예상된다.
     
    22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부터 제주도 산지에 대설주의보가 발령됐다. 23일 새벽까지 제주 산지에 2~7㎝의 눈이 내리겠다. 이 기간 해안에는 5~20㎜의 비가 내린다.
     
    특히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4일 북서쪽에서 한기가 유입되면서 한라산 중산간 이상에는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다고 기상청은 내다봤다. 제주 해안 지역에도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다. 
     
    기온도 뚝 떨어지겠다. 23일 낮까지 일시적으로 평년기온을 회복하겠으나, 이날 밤부터 기온이 평년보다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 이에 따라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24일 아침최저기온은 영하 3~2도로 평년(영상 2~3도)보다 5도가량 낮다. 낮 최고기온은 영하 2도~영상 1도로 평년(8~10도)보다 10도가량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고 기상청은 발표했다.
     
    바람도 순간풍속 초속 20m 이상으로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23일) 밤부터 모레(25일)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 항공 및 해상 교통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폭설이 예상돼 귀경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기온도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 건강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