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檢, 지적장애 동생 폭행·감금한 누나 부부 구속기소

뉴스듣기


전북

    檢, 지적장애 동생 폭행·감금한 누나 부부 구속기소

    뉴스듣기

    20대 지적 장애인 동생을 집에서 감금하고 폭행한 혐의를 받는 누나와 그의 남편이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전주지검 형사2부(문지선 부장검사)는 특수중감금과 특수상해죄를 받는 A(25)씨와 그의 남편(27)을 구속기소 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해 11월부터 두 달여간 전북 전주시 덕진구 금암동의 한 자택 창고에서 지적 장애인 3급인 20대 남동생 B씨를 가두고 다리미로 몸을 지지는 등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구조 당시 얇은 가운만 입은 채 거의 알몸 상태였고, 온몸 곳곳에 화상과 욕창 등 상처가 발견됐다. 또 그는 밥을 거의 굶거나 하루에 한 끼만 먹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 부부는 "남동생이 말을 듣지 않아 창고에 가뒀다"며 "동생의 상처는 자해한 것"이라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은 한 주민이 지난해 12월 31일 자정쯤 누나 집에 딸린 창고에서 "살려 달라"는 소리를 듣고 경찰과 119에 신고하면서 수면 위로 드러났다.
     
    B씨는 최근 어머니가 재혼하면서 누나 A씨와 함께 살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남동생을 구조한 후 경찰은 남매의 어머니에게 연락을 취했지만, "보호자는 누나이니 나와는 상관없는 일이다"며 "알아서 하고 다시는 전화하지 말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누나 부부와 동거하며 B씨를 폭행하는 데 가담한 한 부부에 대해서도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경찰은 20대 C씨를 감금치상 혐의로 조사하고 있으며 도주한 C씨의 남편을 추적하고 있다.

    검찰은 "감금치상죄로 송치된 사건을 보완수사를 통해 특수상해죄와 특수중감금죄로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