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5년간 파지 주워 모은 4천만원…89세 어르신의 따뜻한 기부

뉴스듣기


전국일반

    15년간 파지 주워 모은 4천만원…89세 어르신의 따뜻한 기부

    • 2023-01-26 10:19
    뉴스듣기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는 최동복씨가 전 재산 4천만 원을 경로당 활성화를 위해 써 달라며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최동복(오른쪽)씨가 지난 11일 경기도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에서 기부한 뒤 김형두 지회장과 기념 촬영하는 모습. 연합뉴스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는 최동복씨가 전 재산 4천만 원을 경로당 활성화를 위해 써 달라며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최동복(오른쪽)씨가 지난 11일 경기도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에서 기부한 뒤 김형두 지회장과 기념 촬영하는 모습. 연합뉴스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는 최동복(89)씨가 전 재산 4천만원을 경로당 활성화를 위해 써 달라며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최씨는 의정부동에서 15년간 파지를 주워 판 돈으로 혼자 생활해 왔다.

    어려운 형편이지만 그동안 자신보다 더 힘들게 사는 이웃 7~8명에게 남모르게 매달 30만원을 지원했다.

    그리고 지난해 11월 아끼고 절약해 모은 돈 4천만원을 기부하고 싶다는 뜻을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에 전달했다.

    그는 김형두 지회장이 1500만원을 기탁해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주고 있다는 얘기들 듣고 기부를 결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씨는 지난 11일 전 재산이나 다름없는 돈을 기부하면서 "경로당 활성화를 위해 잘 사용해 주길 바란다"며 "얼마나 더 살지 모르지만 여유가 생기면 또 기부하겠다"고 말했다.

    지회는 이 기부금을 노인 삶의 질 향상과 청소년 장학금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