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시립발레단 연내 창단…47년만의 공공발레단 탄생



서울

    서울시립발레단 연내 창단…47년만의 공공발레단 탄생

    서울발레시어터 무용수들의 발레 무대.(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황진환 기자서울발레시어터 무용수들의 발레 무대.(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황진환 기자
    서울시가 올해 안에 시립발레단을 창단하고 내년 초 시민을 위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시립발레단이 창단되면 1962년 국립발레단, 1976년 광주시립발레단에 이어 47년만에 새로운 공공발레단이 탄생하게 된다.

    서울시는 13일 컨템포러리 발레 위주의 공연을 펼치는 시립발레단을 연내 창단한다고 밝혔다. 신설 발레단은 우선 세종문화회관에 소속된 '서울시예술단'으로 창단하고 안정화단계에 이르면 독립재단법화 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한국인 무용수들이 해외 유명 발레단 수석무용수로 연이어 발탁되는 등 K-발레가 전세계적으로 위상을 떨치고 있고 국내에서도 대중적 인기가 높아지고 있지만 타 무용 장르에 비해 지원이 적은 것이 현실이라고 창단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서울시 발레단 창단으로 국내 발레의 성장과 활성화를 본격 지원하고, 세계적인 예술단체로 도약시킬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신설되는 발레단은 최고의 기량을 선보이는 스타급 주역으로 시즌 단원제를 구성하고, 예술감독 체제 대신 국내외 유명 안무가들을 작품별로 섭외하는 프로젝트성 발레단 형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서울시와 세종문화회관은 이같은 방침 아래 지난 5일 세종문화회관에 '발레단 준비TF'를 발족하고 발레단 설립을 위한 준비단계에 착수했다.

    앞으로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통해 서울시 발레단 설립을 위한 의견을 수렴하고 발레단 운영에 관한 구체적인 방안을 정할 계획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