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북

    남원시, 염소 경매시장 전북 첫 개장

    전북 남원시는 10일 조산동 가축시장에서 염소 경매시장을 첫 개장했다. 남원시 제공전북 남원시는 10일 조산동 가축시장에서 염소 경매시장을 첫 개장했다. 남원시 제공
    전북 남원시는 10일 조산동 가축시장에서 염소 경매시장을 첫 개장했다.

    현재 염소경매장은 전국 8개소로, 전북에서는 처음으로 남원축협이 운영하며 월2회(둘째, 넷째 수요일) 정기적으로 개장할 예정이다.

    남원시는 방역을 위해 가축사육업등록과 구제역 백신접종을 마친 염소에 한해 매도를 허용하고 있으며 현재 경매장 시설로 소 계류장을 이용하고 있는 만큼 추후 염소에 맞게 보완 구축할 예정이다.

    남원시 관계자는 "남원시 염소 사육 농가의 소득 보전되고 염소 소비시장 확대가 될 마중물이 될 것이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