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수도권

    수원시의회, 시민들 의회 견학 적극 지원

    학생들과 일반시민 대상

    수원시의회를 방문한 영동초등학교 학생들(사진=수원시의회 제공)
    수원시의회(의장 김진관)가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의회 견학프로그램을 추진한다.

    견학 대상은 초·중·고등학생 및 일반시민·단체로 11월까지 비회기 중 주1회 운영할 예정이다.

    1회 견학인원은 본회의장 의석수를 고려해 최대 30명이며, 시의회 홈페이지 견학일정을 참고해 신청이 가능하다.

    이에대한 일환으로 수원시의회는 18일 영동초등학교 4학년 2개 반 학생 60여 명을 대상으로 견학 프로그램을 추진했다.

    이날 견학 온 학생들은 세미나실과 상임위원회 회의실, 본회의장을 둘러보며 의회의 기능과 역할을 배우고 의정활동을 간접 체험했다.

    배민한 의회사무처장은 “이번 수원시의회 견학 지원은 「시민의 시대 수원 시민의 정부」에 발맞춰 시민과 함께 소통하는 열린 의회가 되도록 의정활동에 대한 관심도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의회는 특히 ‘내가 시의원이라면 이런 조례를 만들겠다’거나 시의회에 바라는 점 등 우수한 체험 활동을 한 학생에 대한 시상도 연말에 수여할 계획이다.

    한편 4선의 노영관 의원이 일일 강사로 나서 의회역할등에 대해 강의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