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제주

    2017 제주 푸드앤와인 페스티벌 '요리시연' 열려

    18일 제주한라대학교서 국내외 정상급 셰프 20명이 요리 선봬

    국내외 최정상급 스타 셰프들이 제주의 청정 농수축산물로 최고의 요리를 선보이는 '2017 제주 푸드앤와인 페스티벌'의 요리시연이 18일 제주한라대학교에서 개최된다.

    지난해 첫 개최된 '제주 푸드앤와인 페스티벌'은 제주산 청정 식재료의 우수성을 알리고 제주 음식관광을 활용한 관광객 유치와 미래 제주의 미식관광을 선도할 인력 양성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 날 행사에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특선메뉴를 개발한 에드워드권과 인기 TV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의 유현수, 미쉐린 스타 셰프인 마리아 송치니, 한식요리연구가 조희숙 등 국내외 20명의 정상급 셰프들이 값진 요리를 선보인다.

    특히 제주한라대학교 호텔조리학과 학생 60여명이 참여, 셰프들과 호흡을 맞춰 요리를 완성하는 등 주니어 셰프 콘테스트도 함께 이뤄진다.

    학교 야외에선 빙떡과 지름떡, 전통주 등 제주향토음식 무료시식행사도 마련된다.

    또 19일엔 메종글래드 제주에서 셰프 13인이 선보이는 가든 디너, 20일 해비치호텔에선 스타 셰프 5인이 참여하는 정찬 갈라디너가 진행된다.

    사흘간의 본행사에 앞서 지난 11일부터는 제주의 맛을 잘 표현하는 도내 맛집 50곳을 선정해 셰프들과의 협업을 통한 특별메뉴도 판매하고 있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 공식 홈페이지(www.jejufoodandwinefestival.com)와 조직위원회 사무국(info@jejufoodandwinefestival.com)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