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세계 유럽/러시아

    英 해안가 화학물질 안개…호흡곤란 호소

    자료사진
    영국의 서섹스 해안가에 27일(현지시간) 화학물질로 의심되는 안개가 껴 이 지역 주민 등 100여명 이상이 호흡곤란 등의 증세를 호소했다.

    BBC방송과 가디언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27일 오후 5시 서섹스 벌링 갭 해안에서 안개가 나타난 뒤 지역주민들이 눈과 목에 염증과 함께 호흡곤란을 호소해 응급 치료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영국 언론들은 이 화학물지로 인해 치료를 받은 사람이 100명에서 233명이 된다고 전했다.

    서섹스경찰은 주민들에게 바다쪽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안개가 나타난 뒤 사람들이 이같은 반응을 보였다면서 이 일대로 통하는 도로를 폐쇄하고 지역주민들에게 외출을 자제하고 문과 창을 닫을 것을 당부했다.

    경찰은 그러나 이 안개가 바다에서 들어온 것으로 보이나 정확한 출처는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섹스 해안은 영국의 남단 해안의 전략 요충지로 영국의 통신 및 국방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온 지역이다. 경찰은 문제의 화학안개의 출처를 조사 중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