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세계 세계일반

    헤일리 "北, 돌아올 수 없는 선 넘지 않았다"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11일(현지시간) "북한은 아직 돌아올 수 없는 선을 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헤일리 대사는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안전보장이사회가 신규 대북제재결의 2375호를 만장일치로 채택한 직후 "미국은 전쟁을 바라지 않는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북한이 '레드라인'을 넘지 않았다는 헤일리 대사의 언급은 북한과의 협상을 염두에 둔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헤일리 대사는 "이번 결의안은 여태까지 북한에 부과된 제재 가운데 단연코 가장 강력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헤일리 대사는 또 "이번에 채택한 결의안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강력한 연대가 없었다면 채택되지 못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세계는 북한의 핵무장을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며 "북한 정권이 핵 프로그램을 멈추지 않는다면 안보리는 안보리 방식으로 그것을 멈추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헤일리 대사는 아울러 "우리는 이런 조치들이 모든 국가가 완전하고 적극적으로 이행해야만 효과를 낼 수 있다는 것을 모두 알고 있다"며 국제사회의 이행을 촉구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