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대구

    '2017 디자인 위크 인 대구' 15일 개최

    '유니버설 디자인' 체험전시

    대구경북디자인센터(원장 김승찬)는 디자인을 통해 인간과 도시가 공존하는 미래상을 담은 '2017 디자인위크 인 대구'를 15일부터 19일까지 대구경북디자인센터 전 층에서 개최한다.

    '디자인위크'는 매년 시기적 이슈상황을 주제로 문제해결을 위한 디자인 솔루션을 전시, 체험, 세미나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하여 많은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어왔다.

    올해는 '디자인을 통한 혁신, 배려와 공감'이라는 주제로, 대구를 배경으로 모두를 위한 디자인인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하여 벌어지는 5가지 일상을 체험형식으로 선보인다.

    유니버설 디자인은 남녀노소·국적·문화배경·장애유무와 관계없이 모든 사람이 무리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도구, 제품, 시설, 설비를 디자인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 행사는 크게 전시와 디자인 세미나, 부대행사로 나뉜다. 먼저 전시는 ‘5가지 일상이야기’를 주제관으로 유니버설 디자인의 과거․현재․미래관, 중소기업 지원사업 결과물 전시, 디자인 소재 전시 등 총 8개의 테마로 구성하여 전시한다.

    디자인 세미나는 최진기 오마이스쿨 대표강사의 '4차 산업과 인간도시의 변화', 이세리 이화여대 교수의 'Color & Material Trend', 이순영 ㈜리소페 대표의 'CMF 세미나' 등 총 4명의 디자인 전문가 세미나가 진행된다.

    부대행사로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유니버설 디자인 체험교육', 디자인 취업 박람회, 한국디자인학회 가을학술대회 등이 열린다.

    특히, 한반도의 모습을 형상화한 '잔' 디자인으로 대상을 수상한 손치현, 강민석씨의 작품을 비롯한 ‘제36회 대구디자인전람회’ 수상작품의 전시회도 열려 볼거리가 더욱 풍성해졌다.

    (재)대구경북디자인센터 김승찬 원장은 "디자인을 누릴 수 있는 권리는 누구에게든 공평하게 이루어져야 한다"며, "누구나 디자인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의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