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영동

    동해시, 지역업체 수주 확대 '총력'

    뉴스듣기

    강원 동해시.
    강원 동해시가 올해 지역업체 수주 확대를 통한 시민의 일자리 창출과 소득향상에 적극 나선다.

    이를 위해 동해시는 공사설계 및 제품 선정 단계부터 지역생산품을 우선 반영하고 설계 심사나 계약 심사 시 지역 생산품 반영 여부도 철저히 확인할 방침이다.

    또한 지역 생산 제품 구매 시 일관성 있는 기준을 마련해 적용할 방침이다.

    수의계약으로 구매하는 모든 물품과 조달청 3자 단가 계약 물품에 대해서는 시 및 인근지역을 중심으로 지역별 우선 순위 단계를 설정하는 등 지역 생산품 우선 구매 촉진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아울러 북평산업단지, 도내 농공단지 입주업체의 직접 생산 물품에 대한 수의계약 구매제도 최대한 활용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해 말 시에서 발주한 지역 업체 수주 및 공공구매 실적은 총 2583건 268억 원(공사 1335건 169억 원, 용역 493건 39억 원, 물품 755건 60억 원)으로 집계됐다.

    이와 함께 지역업체 참여 확대를 위한 발주자와 시공사 간 공동 협약제 시행으로 그간 47건 706억 원의 지역 인력, 자재, 장비 등이 투입되는 성과를 거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동해시 홍효기 회계과장은 "올 한해에도 지역업체 수주 확대에 도움이 되는 여러 시책을 전방위적으로 적극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