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도, 농촌재능나눔 활동지원사업 전국 최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남도, 농촌재능나눔 활동지원사업 전국 최다

    뉴스듣기

    농식품부 공모서 보성 등 6개 시군 선정

    전라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2018년 농촌재능나눔 지자체 활동지원사업에 보성군, 강진군, 함평군 등 6개 시군이 뽑혀 전국 시·도 가운데 최다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농촌재능나눔 활동지원사업은 도시민 등의 다양한 재능을 활용해 농촌마을의 활력과 주민 삶의 질 향상 등 농촌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2014년부터 농식품부에서 추진해오고 있다.

    지원 대상은 지역개발, 의료와 복지·교육, 환경 개선, 문화 증진, 경영 마케팅 등 농촌마을에서 필요한 재능나눔 활동이다.

    사업 추진 단체가 농촌재능나눔 활동 수행에 필요한 재료비, 교통비, 숙박비, 식비, 운영비 등 직접 소요 비용을 지원한다.

    이번 공모에는 9개 시·도에서 31개 시군이 선정됐으며 전남에서는 ▲보성군의 집수리 드림팀, 재능나눔 한마당, 사랑의 손뜨개 ▲강진군의 주거 시설 개선, 장수사진 찍기, 한지 공예 체험 ▲함평군의 의료(안과)봉사, 주거 환경 개선, 반찬 나눔 사업 등이 신규로 뽑혔다.

    이에 따라 이들 군별로 2천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으며 나주시 등 3개 시군이 2년 차 사업을 추진한다.

    전라남도는 최근 3년간 9개 시군에서 농촌마을 주거시설 개선, 마을 경관 개선, 건강, 이·미용, 소규모 농기계 수리, 가족사진 촬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재능나눔활동을 추진행한 결과 306개 마을에서 3만 3천266명이 혜택을 받았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