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택시 승객 신용카드 이용 급증...충북 지원금 11억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청주

    택시 승객 신용카드 이용 급증...충북 지원금 11억원

    뉴스듣기

    택시 승객들의 신용카드 이용이 늘면서 충북지역 지자체가 지원하는 택시 카드 결제 수수료도 급증하고 있다.

    13일 충북도에 따르면 지난해 도와 도내 11개 시.군이 지원한 택시 카드 결제 수수료는 11억 2,380만원에 달했다.

    이는 1년 전인 7억 8,076만원보다 43%가량 증가한 것이다.

    지역별로는 청주가 도내 시.군 가운데 가장 많은 8억 3,000만원을 받았고 충주 1억 5,480만원, 제천시 6,460만원 등 순이었다.

    법인과 개인택시 카드 결제 수수료는 도와 시.군이 3대 7로 분담하고 있다.

    신용카드로 결제한 8,000원 이하의 택시 요금에 한해 신용카드 수수료를 지원한다.

    충북도 관계자는 "승객들의 신용카드 이용이 늘면서 지원금도 함께 증가했다"며 "택시 기사의 입장에서는 카드 회사가 수수료를 떼고 입금도 나중에 이뤄져 기피할 수밖에 없어 지원 정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