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남북, 15일 예술단 파견 실무접촉…합동공연 논의 주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일반

    남북, 15일 예술단 파견 실무접촉…합동공연 논의 주목

    뉴스듣기

    북한, 예술단 파견 실무접촉 대표단 1명 교체 통지

    북한은 15일 판문점에서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 예술단 파견을 위한 실무접촉의 대표단 중 1명을 교체한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14일 "북측이 제의한 예술단 실무접촉 대표 중 윤범주 관현악단 지휘자를 안정호 예술단 무대감독으로 변경하는 내용을 오늘 오후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해 통지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북측 대표단은 권혁봉 문화성 예술공연운영국 국장을 단장으로, 안정호 예술단 무대감독, 현송월 관현악단 단장, 김순호 관현악단 행정부단장 등으로 확정됐다.

    우리측에서는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이 수석대표를 맡았으며, 이원철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정치용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예술감독, 한종욱 통일부 과장 등이 대표단에 포함됐다.

    15일 오전 10시 판문점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열리는 이번 실무접촉에서는 평창 올림픽 기간동안 파견될 북한 예술단 구성과 규모, 방남 경로, 공연장소와 일정, 레퍼토리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이며, 특히 남북한 합동공연 성사 여부가 주목된다.

    남북은 일단 예술단 파견 문제를 먼저 협의한 뒤 선수단과 고위급 대표단, 응원단 등 나머지 방문단의 총규모와 체재비 지원 원칙, 개회식 공동입장,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구성 등 전반적인 사항을 오는 20일 이전에 차관급 실무회담을 통해 조율할 것으로 예상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