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정은, 첨단무장장비에 강한 의존 "육친처럼 소중하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통일/북한

    김정은, 첨단무장장비에 강한 의존 "육친처럼 소중하다"

    "하고 싶은 것을 전부 할 수 있는 것은 첨단 무기 때문"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 (사진=노동신문 캡처)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각종 첨단무장장비에 대해 "육친처럼 소중하다"며 강한 의존감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아사히 신문은 9일 김 위원장이 지난해 3월 측근에 신형 무기개발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첨단무장장비 하나하나가 육친처럼 소중히 느껴진다"는 발언을 했다고 보도했다.

    아사히는 서울발 기사에서 북한 관계 소식통이 당·군 측근에게 말한 작년 3월 6일 김정은 발언록과 같은 해 4월 28일 당·정부 간부에게 배포한 책자를 공개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 신문은 김 위원장이 발언록에서 "하고 싶은 일을 전부 할 수 있는 것은 강대한 혁명 무력과 위력 있는 주체적 국방 공업이 있기 때문"이라며 "첨단무장장비 하나하나가 육친처럼 소중히 느껴진다"고 발언했다고 전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