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연극배우 한상훈, 매니지먼트선과 전속계약 체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문화 공연/전시

    연극배우 한상훈, 매니지먼트선과 전속계약 체결

    연극배우 한상훈. (사진=매니지먼트선 제공)
    연극배우 한상훈이 매니지먼트선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한상훈은 2012년 연극 ‘런닝머신 타는 남자의 연애갱생 프로젝트’로 연극무대에 데뷔한 이후, ‘바람직한 청소년’, ‘내 아내의 모든 것’, ‘소금’, ‘그때 그 사람들’, ‘프로메테우스’, ‘앨리스를 찾아서’, ‘못’ 등 출중한 작품들을 통해 꾸준히 얼굴을 알리며 실력을 인정받아 왔다.

    특히 지난해 연극계에서 호평이 쏟아지며 큰 관심을 받은 연극 ‘12인의 성난 사람들’에서 주인공인 8번 배심원 역을 맡아 인상 깊은 열연을 펼친 바 있다.

    박해일을 닮은 외모에 깊이 있는 감성과 연기력으로 ‘연극계 박해일’로도 불린다.

    매니지먼트선은 “뛰어난 실력과 함께 자신만의 고유의 분위기와 매력을 지니고 있어 매료됐다”며 “더욱 폭넓은 영역에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