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진천 거주 30대 외국인 코로나19 확진…충북 누적 185명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청주

    진천 거주 30대 외국인 코로나19 확진…충북 누적 185명

    뉴스듣기

    (사진=자료사진)
    충북도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하면서 총 누적 확진자가 185명으로 늘었다.

    충청북도는 25일 진천군에 거주하는 30대 외국인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청주의료원에 입원조치 됐다고 밝혔다.

    진천군 17번째, 충북 185번째 확인자인 이 외국인은 지난 23일 터키공항을 출발해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증상은 없었으며 입국 다음날 진천군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진행된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그가 입국 후 진천군의 방역택시를 타고 거주지로 이동해 별도의 이동 동선은 없다고 설명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