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 마포구, 생활폐기물 주5일 수거로 확대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서울

    서울 마포구, 생활폐기물 주5일 수거로 확대

    뉴스듣기

    마포구 제공
    서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3월부터 생활폐기물 수거체계를 주5일제로 확대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구는 생활폐기물을 동별로 주3회 격일제로 수거해왔지만 배출일 혼동에 따른 쓰레기 방치와 보관문제, 무단투기 사례가 늘자 이를 개선하기 위해 금요일과 토요일을 제외한 모든 요일에 일반생활쓰레기, 음식물류쓰레기, 재활용품 등을 일괄 수거하기로 했다.

    각 가정에서는 일반생활쓰레기와 음식물류쓰레기는 각각의 종량제봉투에, 재활용품은 투명한 봉투에 담아 오후 6시부터 자정까지 내 집 또는 내 점포 앞에 배출하면 된다. 단, 하절기인 4월에서 10월 사이에는 오후 7시부터 자정까지 배출이 가능하다.

    구는 서울시 정책에 발맞춰 '투명페트병 분리배출제'도 함께 추진한다.

    분리 배출된 투명페트병을 수거해 질 좋은 재활용품을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지역 내 공동주택은 현재 시행중에 있으며 단독주택의 경우 올해 12월부터 시행 예정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살기 좋고 쾌적한 청결 도시 마포를 만들기 위해 생활폐기물 수거체계를 개선하는 것"이라며 "주5일 수거제 시행에 맞춰 구민들의 정시, 정위치 쓰레기 배출이 잘 지켜져야만 거리 청결이 개선될 수 있으므로 구민들의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주5일 수거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 청소행정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