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울산 남구청장 재선거 국민의힘 서동욱 후보 압도적 승리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울산

    울산 남구청장 재선거 국민의힘 서동욱 후보 압도적 승리

    뉴스듣기

    민주당 김석겸 후보 큰 표차로 따돌려…3년여 만에 탈환

    울산 남구청장 재선거에 나선 국민의힘 서동욱 후보가 당선이 확실시되자 자축하고 있다. 반웅규 기자
    울산 남구청장 재선거에서 국민의힘 서동욱 후보가 완승을 거두며 3년여 만에 구청장직 탈환에 성공했다.

    서동욱 후보는 오후 12시 기준 63.9%의 득표율을 기록, 22.14%의 더불어민주당 김석겸 후보를 따돌렸다.

    진보당 김진석 후보는 13.94%를 얻어 3위에 머물렀다.

    서 후보는 개표 시작 3시간 만인 오후 11시쯤부터 김 후보를 일찌감치 따돌리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3년 전 지방선거에서 서 후보는 민주당 소속 김진규 전 남구청장에게 불과 1천여표 차이로 아쉽게 패배했다.

    당시 문재인 대통령 열풍이 울산을 비롯한 전국을 휩쓸면서 현직 프리미엄을 안고 있던 서 후보도 패배의 쓴잔을 마셔야 했다.

    서 후보는 김 전 남구청장이 선거법 위반으로 재파을 받을 당시부터 물밑에서 지지기반 다지기에 나서는 등 차분히 선거를 준비해왔다.

    서 후보는 이번 선거가 민주당 소속 김진규 전 남구청장의 선거법 위반으로 다시 치러지는 만큼 선거운동 내내 민주당 책임론을 거론하며 맹공을 퍼부었다.

    당선 직후 서 후보는 "남구청장의 경험을 살려서 지난 3년 간의 행정 공백과 혼란을 빠르게 수습하겠다"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서 함께 노력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서 후보는 구청장 경험을 바탕으로 소상공인이 지탱하고 있는 골목상권을 반드시 일으켜 세우겠다고 공약했다.

    상권이 살아날 수 있도록 특화 거리를 조성하고, 공영 노상주차비 면제, 소상공인자녀 장학금 지원 등으로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약속했다.

    남구청장 재선거와 함께 치러진 울주군 나선거구 보궐선거에서는 국민의힘 박기홍 후보가 당선됐다.

    박 후보는 1만4376표(61%)를 얻어 9043표(38%)를 얻은 민주당 김 후보를 큰 표차로 제쳤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