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다행복교육지구' 11곳으로 확대

뉴스듣기


부산

    부산 '다행복교육지구' 11곳으로 확대

    뉴스듣기
    핵심요약

    교육청과 자치단체 협력으로 각종 교육사업 추진
    '다행복교육지구' 기존 9곳에 서구,동래구 추가 11곳으로 확대

     공한수 서구청장,김석준 부산시교육감,김우룡 동래구청장(왼쪽 2번째부터)/부산시교육청 제공 공한수 서구청장,김석준 부산시교육감,김우룡 동래구청장(왼쪽 2번째부터)/부산시교육청 제공교육청과 자치단체가 협력해 각종 교육사업을 추진하는 '다행복교육지구'가 11곳으로 늘어난다.

    부산시교육청은 14일 시교육청에서 부산 서구, 동래구와 함께 '2022 다행복교육지구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석준 교육감을 비롯한 공한수 서구청장과 김우룡 동래구청장, 서성희 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원옥순 동래교육지원청교육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지난해까지 사하구, 영도구, 동구, 부산진구, 북구, 사상구, 금정구, 연제구, 해운대구 등 9개 구에서 시행한 다행복교육지구가 올해에는 서구와 동래구를 포함해 모두 11개 지구로 확대·운영된다.
     
    이번 협약으로 서구와 동래 다행복교육지구는 2022년 1월부터 2023년 12월까지 2년간 운영되며, 이후 종합평가 결과 등에 따라 2년간 연장 운영할 수 있다.

    이들 지구에는 교육청과 자치구가 함께 예산을 투입해 청소년 도전 프로젝트, 학부모 참여 교육과정, 문화예술 교육과정,우리동네 마을교사 양성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다행복교육지구는 부산시교육청과 자치구가 협약을 통해 마을교육공동체를 만들고, 학교와 지역사회가 함께 지역의 특성을 고려한 다양한 교육사업을 추진하는 지역을 말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