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 수의계약 근거조항 마련해야"

뉴스듣기


영동

    "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 수의계약 근거조항 마련해야"

    뉴스듣기
    핵심요약

    동해서 제27회 전국경제자유구역 청장협의회 열려
    경쟁력 강화와 불합리한 규정 개선 건의문 채택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4일 동해 망상컨벤션센터 대회의실에서 전국 9개 경제자유구역청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7회 전국경제자유구역 청장협의회를 개최했다.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 제공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4일 동해 망상컨벤션센터 대회의실에서 전국 9개 경제자유구역청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7회 전국경제자유구역 청장협의회를 개최했다.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 제공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4일 동해 망상컨벤션센터 대회의실에서 전국 9개 경제자유구역청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7회 전국경제자유구역 청장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경제자유구역 경쟁력 강화와 불합리한 규정 개선을 위한 공동건의문을 채택해 산업통상자원부에 건의했다.
     
    공동건의문에는 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 수의계약 근거조항 마련을 비롯해 경제자유구역 개발이익 재투자 법·시행령 불일치 해소, 준공된 개발지구 특례조항 신설, 연접한 개발구역에 대한 사무처리 특례 적용 배제 등이 포함됐다.

    이와 함께 경미한 개발계획 변경사항 네거티브 방식 도입, 산업단지 미지정 경제자유구역 교통환경 개선, 토지보상법 상 이주정착금 상한 한도 폐지, 다른 법률에 의한 개발계획 변경 의제사항 추가, 혁신생태계 조성을 위한 국비지원사업 확대 건의 등 9건의 안건을 건의했다.
     
    심영섭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청장은 "3년 가까이 지속되는 코로나19 팬데믹과 고물가·고금리·고환율 등으로 투자유치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전국 경제자유구역청이 한층 더 힘을 모아 대한민국 국가 경제 발전의 허브 역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경제자유구역 청장협의회는 경제자유구역청간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매년 상·하반기 2차례 순환 개최하고 있다. 전국 9개 경제자유구역청이 참여해 운영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