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책과 클래식 만나니 아이도 집중"…김해 그림책 콘서트 막 내려

뉴스듣기


경남

    "책과 클래식 만나니 아이도 집중"…김해 그림책 콘서트 막 내려

    뉴스듣기

    김해시 주최, 경남CBS 주관 행사 서부문화센터서 열려

    문화예술기획 풍선껌 제공문화예술기획 풍선껌 제공
    경남CBS가 지역민들의 문화 욕구 해소를 위해 김해시와 함께 진행한 그림책 콘서트는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그림책 콘서트(김해시 주최·경남CBS 주관)는 지난 24일 오후 7시 김해서부문화센터에서 열려 전체 관람석 600여석 중 1층 400여 석을 거의 다 매울 만큼 많은 김해시민들이 찾았다.

    관객들은 부모와 자녀, 조부모와 손자손녀 등 남녀노소 구분없이 '선물'을 주제로 한 그림책과 클래식 음악을 접목한 콘서트를 즐겼다.

    공연은 성우가 할머니와 북극곰의 우정을 그린 '북극곰 아들'과 알츠하이머병을 앓고 있는 할머니의 가족 이야기 '우리 가족입니다' 등의 그림책을 낭독하는 사이 바이올린과 첼로, 피아노 등 클래식 악기 연주가 무대 앞에서 펼쳐지면서 몰입감은 더해졌다.

    문화예술기획 풍선껌 제공문화예술기획 풍선껌 제공
    공연 시간 1시간 20분 중에는 성우 겸 진행자와 함께 동화책을 읽는 관객 참여형 코너도 진행돼 행사의 즐거움을 더했다.

    관객 이진란(42)씨는 "애들이 클래식만 들으면 지루해하는 편이었는데 볼 거리로 그림책이 있으니 더욱 집중하는 것 같았다"며 "성우가 공연을 잘 이끌어서 어른들도 충분히 즐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의 8살 자녀는 "동화책이 다 감동적이었고 샌드아트는 처음 봐 신기했다"고 했다.

    배선영 김해시 문화관광사업소장은 이날 "공연 내내 집중하면서 볼 수 있었다"며 "김해 장유 등 젊은 부모들이 사는 서부지역 시민들의 문화 향상을 위해 연 행사인데 앞으로도 좋은 공연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