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학교 비정규직 총파업…제주 학교 급식·돌봄교실 차질

뉴스듣기


제주

    학교 비정규직 총파업…제주 학교 급식·돌봄교실 차질

    뉴스듣기

    전체 교육공무직 19% 총파업 참여

    연합뉴스연합뉴스
    비정규직 총파업으로 제주지역 일부 학교 급식과 돌봄교실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25일 제주도교육청에 따르면 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총파업 첫날인 이날 오전 10시 기준 도내 전체 교육공무직(강사 포함) 2270명 중 422명(19%)이 파업에 참여한 것으로 파악됐다. 
     
    파업 영향으로 도내 189개 학교 중 53곳은 급식 운영을 할 수 없어 빵과 우유 등으로 대체됐다. 나머지 139개 학교는 급식을 정상 운영하는데, 이 중 3개 학교는 식단을 간소화했다.
     
    초등 돌봄교실의 경우 제주지역 109개 학교 중 23개 학교는 통합 운영 또는 교원 대체 투입으로 운영된다. 6개 학교는 아예 문을 닫았다. 나머지 80개 학교는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유치원 방과 후 과정은 정규 교원이 대체 투입돼 101곳 모두 정상 운영되고 있다.
     
    한편 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합리적인 임금체계 개편과 복리후생비 동일 기준 적용, 급식실 노동자 폐암 등 중대 재해에 대한 종합대책 등을 요구하며 이날부터 총파업에 들어갔다.
     
    도교육청은 각 학교의 파업 사항을 점검하고 교육과정 정상 운영 여부 등을 살피며 긴급 상황이 발생할 경우 신속하게 지원하기 위해 지난 21일부터 파업 대응 상황실을 운영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