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日,9월 對韓수출 15.9% 감소…일본제품 불매운동 영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세계일반

    日,9월 對韓수출 15.9% 감소…일본제품 불매운동 영향

    뉴스듣기

    日,9월 무역수지 적자…3개월째 적자 행진

    (일러스트=연합뉴스)
    한일관계 악화에 따른 일본제품 불매운동으로 일본의 한국 수출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재무성이 21일 발표한 9월 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 9월 한달간 일본의 한국 수출액은 4천28억엔(약 4조3천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15.9% 줄었다.

    또 한국으로부터의 수입액은 2천513억엔(약 2조7천억원)으로 8.9% 감소했다.

    일본은 9월에 한국과의 교역에서 1천514억엔 흑자를 냈지만 흑자폭은 전년 동기보다 25.5% 급감했다.

    지난달 대한(對韓)수출 감소폭은 한국에서 불매운동이 본격화된 8월(8.2%↓)과 비교해 두배가량 커졌다.

    주요 품목별로는 맥주가 포함되는 식료품 수출액이 8월에 40.6% 감소한데 이어 9월에는 62.1% 급감한 17억3,600만엔에 그쳤다.

    일본의 수출규제를 받는 반도체 소재 등이 포함된 것으로 보이는 유기화합물 수출은 24.5% 줄었고 반도체 등 제조장비 수출액은 55.7% 급감했다.

    또 자동차 수출이 48.9% 줄어든 가운데 승용차 수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51.9% 줄었다.

    일본은 9월 무역수지 적자를 기록하면서 3개월 연속 무역수지적자 행진을 이어갔다.

    일본의 총수출액은 6조3,685억엔인 반면에 총수입액은 6조4,915억엔으로 무역수지는 1,230억엔 적자를 기록했다.

    이는 미.중 무역전쟁에 따른 대중국 수출이 감소한 영향으로 NHK등은 분석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