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일본이 한국에 형님뻘' 日의원 발언에 中도 "경악"

뉴스듣기


국제일반

    '일본이 한국에 형님뻘' 日의원 발언에 中도 "경악"

    • 2022-08-09 21:26
    뉴스듣기

    외교 대변인 "장기간 왜곡된 역사관 보여줘" 비판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외교부 제공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 중국 외교부 제공
    '일본이 한국의 형님뻘'이라는 일본 현역 국회의원의 망언에 중국 정부도 "경악했다"며 비판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9일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 기자로부터 에토 세이시로 중의원 의원의 한일관계 관련 발언에 대한 논평을 요구받자 "일본 일부 정객들이 침략과 식민지배의 불명예스러운 역사를 수치로 여기지 않고 오히려 영예로 여긴다"며 이같이 밝혔다.

    왕 대변인은 이어 "일본이 장기간 왜곡해온 역사관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국제사회가 고려하고 경계할 가치가 있다"고 부연했다.

    일본 중의원(하원) 부의장을 지낸 원로 정치인 에토 의원은 최근 집권 자민당 모임에서 "한국은 어떤 의미에서는 형제국"이라며 "확실히 말하면 일본이 형님뻘"이라고 말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한국 국내에서 강한 반발을 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