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낙연 대표, '새만금잼버리' 코로나 이후 첫 국제대회 내수회복 기폭제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전북

    이낙연 대표, '새만금잼버리' 코로나 이후 첫 국제대회 내수회복 기폭제

    뉴스듣기

    이낙연 민주당 대표, 호남민심탐방 군산·익산·부안·완주 등 전북 방문
    "부안 해창석산 부지 수소연료전지·스마트팜 활용 등 중앙정부와 협의"
    "남원공공의대 설립 지체 안타까워…앞으로 추진해야 할 과제"
    "새만금 통합시 역사, 문화 등 여러가지 감안해 주민 자체 결정해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전북 부안 직소천을 방문해 권익현 부안군수로 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김용완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오는 2023년 새만금에서 열리는 세계잼버리 대회는 인류가 '코로나19'에서 벗어난 이후 가장 큰 규모의 국제행사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따라서 "내수회복의 기폭제가 되도록 잘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낙연 대표는 20일 전북 부안군 하서면 해창석산 부지와 직소천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언급하고 "새만금잼버리 부안 직소천 과정활동장 조성사업 40억 원에 대한 지원 요청에 대해서도 정부측과 협의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부안 "해창석산부지 활용계획의 새만금 마스터 플랜에 반영에 대해 중앙 정부와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이낙연 대표는 이밖에 "지난해 부안군청 방문시 발표했던 균형발전 아이디어 가운데 공공기관 지역인재 할당 확대방안은 국가균형발전위에서 연구 중"이라고 언급했다.

    또한 "공무원 지역할당은 인사혁신처에서 연구하고 있으며 지방이전 기업에 대한 법인세 완화는 국회에서 세법 논의때 얘기해봐야한다"고 덧붙였다.

    권익현 부안군수와 민주당 이원택 의원(전북 김제·부안)은 이날 이낙연 대표에게 새만금방조제 축조를 위해 훼손된 해창석산부지의 복원 및 치유공간 조성, 수소연료발전소 건립, 수소연료 스마트팜 실증단지 조성 계획 등을 설명하고 협조를 당부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전북 부안 해창석산 부지를 방문했다. 김용완 기자
    기자들의 질문받는 자리에서 이낙연 대표는 전북 현안 가운데 하나인 남원 공공의대 설립이 터덕거리고 있다는 지적에 대해 "사업이 지체돼 안타깝다"고 말하고 "앞으로 추진해야 과제"라고 언급했다.

    또, 새만금 통합시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는 "행정효율성만 놓고보면 광역화가 효율성이 있을 것으로 생각되지만 기본적으로 주민들이 역사와 문화 등 여러가지 감안해서 자체적으로 결정해야한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