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국 9개 권역 수산단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해상시위'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부산

    전국 9개 권역 수산단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해상시위'

    뉴스듣기

    일방적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 철회,투명한 정보공개,과학적 검증 촉구.
    정부측에 수산물 안전관리방안·수산업 보호대책 마련 요구

    부산과 속초를 비롯해 전국 9개권역 수산단체들이 30일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규탄대회를 가졌다.수협중앙회 제공.
    부산과 속초를 비롯해 전국 9개권역 수산단체들이 30일 해상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규탄대회를 가졌다.

    이날 규탄대회에는 한국수산산업총연합회, 한국수산업경영인중앙연합회, 한국여성어업인연합회 등 수산단체와 어업인 1천여명, 어선 5백여척이 참여했다.

    전국 수산단체와 어업인들은 이날 대회에서 일본의 해양방출 결정에 대해 국내 수산업의 존립을 위협하는 중대한 침해라며 해양방출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일본 원전 오염수의 국내 유입여부에 관계없이 수산물 소비 급감과 어촌관광 기피 등으로 수산업계의 피해가 향후 20~30년간 눈덩이처럼 불어날 것이라고 성토했다.

    또일본정부가 투명한 정보공개와 과학적 검증을 거부하고 있어 국민들의 방사능 불안이 더욱 가속화되고 있다며 객관적 영향분석과 안전성 확인을 위한 절차적 요구를 거부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우리정부에 대해서도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국민들의 방사능 불안을 불식시키기 위해 △방사능 모니터링 철저 △원산지 표시 단속 강화 등 수산물 안전관리 방안을 마련할 것을 요구했다.

    특히 일본의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으로 수산물 소비가 위축되고 있다며, 수산업 보호대책을 조속히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은 "일본이 원전오염수 해양방출을 포기하지 않는다면 수산물 소비는 다시 회복할 수 없다"며 "수협을 중심으로 수산산업인들은 원산지 표시 강화, 방사능 검사 철저 등 수산물 안전관리를 통해 국민이 우리 수산물을 안심하고 먹게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