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CJ대한통운, 업계 최초 '블록체인 제약물류시스템' 구축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기업/산업

    CJ대한통운, 업계 최초 '블록체인 제약물류시스템' 구축

    뉴스듣기
    핵심요약

    의약품 제조‧물류‧유통 전과정 투명하게 관리…유통 안전성 및 국민 신뢰도 높여
    운송경로, 사용기관, 수량 실시간 조회 가능…모든 물류 과정 초(秒) 단위까지 기록
    수요 예측 및 리콜 발생 시 즉각 대응…콜드체인 역량 더해 의약품 공급망 관리 고도화

    CJ대한통운의 물류시스템 혁신을 이끌고 있는 정보전략팀 직원이 블록체인으로 의약품 제조‧물류‧유통 전과정 데이터를 안전하게 통합 관리하는 '블록체인 제약물류시스템'을 설명하고 있다. 의약품 운송경로와 사용기관, 수량 정보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으며, 의약품을 실은 차량의 온도 데이터도 보여줄 수 있다. 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의 물류시스템 혁신을 이끌고 있는 정보전략팀 직원이 블록체인으로 의약품 제조‧물류‧유통 전과정 데이터를 안전하게 통합 관리하는 '블록체인 제약물류시스템'을 설명하고 있다. 의약품 운송경로와 사용기관, 수량 정보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으며, 의약품을 실은 차량의 온도 데이터도 보여줄 수 있다. 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은 블록체인 기술로 의약품의 제조‧물류‧유통 전과정 데이터를 안전하게 통합 관리하는 '블록체인 제약물류시스템'을 업계 최초로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CJ올리브네트웍스, AWS(아마존웹서비스)와의 협력을 바탕으로 개발됐으며, 분산 저장 및 암호화 기술을 적용해 의약품 유통 과정 데이터의 위변조나 해킹을 원천 차단한다. 또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축적‧관리해 의약품이 최상의 품질로 의료기관 및 환자에게 공급될 수 있도록 한다.

    CJ대한통운은 직접 수행하는 물류 과정뿐 아니라 의약품 생산일자, 유통기한, 사용시간 등 제조‧유통‧접종 단계 데이터도 기록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현했다. 제조사, 도매상, 의료기관 등 참여 주체들이 각각 관리하던 데이터를 블록체인에 기록해 통합 관리함으로써 데이터 위변조를 차단하고 유통 과정의 투명성을 높여 의약품 오‧남용도 예방할 수 있다.

    시스템을 통해 의약품의 운송경로와 사용기관, 수량 정보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다. 또 물류센터 입고 및 보관, 지역간 운송, 의료기관 배송 등 모든 물류 과정을 초(秒) 단위까지 확인할 수 있다. 의약품 품질을 좌우하는 보관온도, 배송온도 등의 온도 데이터 제공도 가능하다.

    실시간 사용 데이터를 기반으로 의료기관별로 필요한 의약품 수요량을 예측할 수 있으며, 결함이나 온도이탈 등 리콜 상황 발생 시 원인과 제품 정보를 빠르게 파악해 대체 의약품을 긴급하게 유통하는 등 즉각적인 대응을 할 수 있다.

    CJ대한통운은 앞으로 제약 고객사에 이 시스템을 적용해 의약품 물류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고 운영역량도 한층 더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또 신선식품 등 온도관리가 중요한 제품군으로 시스템 적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CJ대한통운 정보전략팀 류상천 상무는 "보안성 높은 블록체인 시스템과 뛰어난 콜드체인 운영역량을 바탕으로 의약품 공급망 관리를 더욱 고도화할 것"이라며 "혁신기술기업으로서 물류 현장에 최적화된 다양한 시스템을 연구‧개발하고 물류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