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맥주인 줄 알고 캔 들이키다…엔진 냉각수 마신 베트남 부부

뉴스듣기


국제일반

    맥주인 줄 알고 캔 들이키다…엔진 냉각수 마신 베트남 부부

    • 2022-05-18 14:06
    뉴스듣기

    빨간색 캔은 콜라, 녹색 캔은 맥주로 오인…위세척 등 응급 처치

    연합뉴스연합뉴스

    베트남에서 한 부부가 차량 엔진 냉각수를 맥주와 콜라로 오인해 마시고 병원에 입원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8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하노이에 거주하는 부부는 최근 지인으로부터 받은 차량 엔진 냉각수를 마신 뒤 입원 치료를 받았다.

    차량 엔진 냉각수는 빨간색과 녹색 캔에 들어있었고 이들은 각각 콜라와 맥주라고 판단해 들이켰다.

    그러나 아무런 맛도 느껴지지 않자 이상하다고 생각하던 중 캔에 표기된 내용을 확인하고서는 차량 엔진 냉각수를 마신 사실을 뒤늦게 알아차렸다.

    이에 곧바로 인근 108 군병원으로 향해 위세척 등 응급 처치를 한 뒤 사흘간 입원했다가 퇴원했다.

    이들이 마신 냉각수는 체내로 들어가면 글리코산과 옥살산으로 분해돼 신장과 뇌 손상 및 저혈압을 일으켜 사망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고 군 병원 관계자는 전했다.

    이 관계자는 "냉각수 캔에 표기된 내용이 영어로 적혀 있어서 오해한 거 같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