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가요

    월드 투어 마친 드림캐쳐, 10월 목표로 컴백 준비 중

    7인조 여성 아이돌 그룹 드림캐쳐가 10월 컴백 예정이다. 드림캐쳐컴퍼니 제공7인조 여성 아이돌 그룹 드림캐쳐가 10월 컴백 예정이다. 드림캐쳐컴퍼니 제공여성 아이돌 그룹 드림캐쳐(지유·수아·시연·한동·유현·다미·가현)가 10월 컴백 주자로 나선다.

    소속사 드림캐쳐컴퍼니는 드림캐쳐가 10월을 목표로 컴백 준비에 한창이라고 1일 밝혔다. 올해 4월 낸 정규 2집 '아포칼립스 : 세이브 어스'(Apocalypse : Save us) 이후 6개월여 만이다. 전작 타이틀곡 '메종'(MAISON)에 이어 두 번째 아포칼립스 시리즈로 그룹의 고유 세계관을 보여줄 예정이다.

    드림캐쳐는 '아포칼립스' 3부작 서막을 알리는 '아포칼립스 : 세이브 어스'를 통해 어지러운 세계에서 더 나은 방향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타이틀곡 '메종'은 환경 보호에 관한 메시지를 담아 눈길을 끌었고, 데뷔 1924일 만에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판타지를 바탕으로 한 '악몽', '반(反) 이상향'을 주제로 한 '디스토피아' 시리즈 등 독창적인 세계관 속에서 걸그룹으로서는 드물게 록 메탈 장르에 주력한 드림캐쳐는 지난 6월 28일부터 7월 20일까지 월드 투어 '[아포칼립스 : 세이브 어스] 인 아메리카'([Apocalypse : Save us] in AMERICA)를 성황리에 마쳤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