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어미와 떨어져 길잃은 아기 멧돼지…가족처럼 받아준 농장 소들

뉴스듣기


국제일반

    어미와 떨어져 길잃은 아기 멧돼지…가족처럼 받아준 농장 소들

    • 2022-10-01 22:32
    뉴스듣기
    독일 북부 니더작센주의 전원마을 브레뵈르데의 소 농장에서 29일(현지시간) 야생 멧돼지 프리다가 소떼와 함께 풀을 뜯고있다. 연합뉴스독일 북부 니더작센주의 전원마을 브레뵈르데의 소 농장에서 29일(현지시간) 야생 멧돼지 프리다가 소떼와 함께 풀을 뜯고있다. 연합뉴스
    독일의 한 시골마을에서 어미와 떨어져 갈 곳을 잃은 야생 멧돼지 새끼가 방목 중인 소떼 무리에 정착해 화제다.

    30일 독일 dpa통신 등에 따르면 독일 북부 니더작센주의 전원마을 브레뵈르데에 거주하는 농부 프리드리히 스타펠씨는 3주 전 자신이 방목하는 소떼 사이에 한 멧돼지 새끼가 있는 것을 발견했다고 전했다.

    소들이 멧돼지 새끼를 배척할 만도 하지만 한 식구처럼 자연스럽게 받아줬다는 것이 스타펠씨의 설명이다.

    스타펠씨는 이 맷돼지가 어미와 함께 인근의 강을 건너다 낙오된 것으로 추정했다.

    이 멧돼지는 어미 소들 사이에 섞여 유유히 풀을 뜯기도 했다.

    스타펠씨는 멧돼지가 목장의 풀을 다 먹어치우고 농작물에 해를 끼칠 수 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굳이 쫓아내지 않았다. 지역의 사냥꾼들에게는 이 멧돼지를 쏘지 말아달라고 부탁까지 했다.

    그는 이 멧돼지에게 '프리다'라는 이름도 붙여줬다.

    그는 겨울에는 멧돼지 프리다를 엄마 소들과 함께 우리 안에 넣어줄 생각이라고 통신에 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