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상명대 장정욱, 김태호 학생 국제건축공모전 '최고의 학생상'

대전

    상명대 장정욱, 김태호 학생 국제건축공모전 '최고의 학생상'

    볼륨 제로에서 개최한 국제건축공모전에서 최고의 학생상을 수상한 상명대 장정욱, 김태호 학생 작품. 상명대 제공볼륨 제로에서 개최한 국제건축공모전에서 최고의 학생상을 수상한 상명대 장정욱, 김태호 학생 작품. 상명대 제공
    상명대학교(총장 홍성태)는 스페이스디자인전공 4학년 장정욱, 김태호 학생이 볼륨제로(Volume Zero)에서 주최한 국제건축공모전에서 '떠 있는 관찰 주택(Floating Lens House)'으로 최고의 학생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상명대에 따르면 이번 국제건축공모전에는 국내·외 건축가 등 전문가와 학생 459팀이 응모했으며, 전체 작품에서 50위까지 1차 선정한 후 세부 수상작을 선정했다.
     
    상명대 스페이스디자인전공 4학년 장정욱, 김태호 학생과 함께 3학년 최민석 학생도 '가장 습한 사막의 오아시스'로 전체 50위에 선정됐다.
     
    볼륨 제로는 디자이너, 건축가, 관련분야 학생 등 디자인 애호가에게 영감을 주기 위한 포괄적인 디자인 컨셉과 아이디어 중심의 플랫폼으로 전 세계 최고 건축 프로젝트 전시를 통해 디자이너들에게 창의성과 영감을 주며 역량을 높이기 위해 2015년에 설립됐다.
     
    수상작인 '떠 있는 관찰 주택'은 떠받치는 기둥 두 개로 서있는 주택을 설계해 자연의 다양한 지형에서도 적응할 수 있도록하고 땅에 닿는 면적을 줄임으로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했다.
     
    특히 자연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자연을 최대한 경험할 수 있으면서 기능적인 우수함까지 가미한 부분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상명대 장정욱, 김태호(왼쪽부터)학생. 상명대 제공상명대 장정욱, 김태호(왼쪽부터)학생. 상명대 제공 
    김태호 학생은 "전 세계 건축가들과 한 주제에 대한 다양한 생각을 공유하고 자신의 가치관을 재정립하기 위해 응모한 국제건축공모전에서 최고의 학생상까지 수상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지도해 주신 정은석 교수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