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공수처장 "尹 고발사주 의혹, 원칙 따라 처리할 것"

뉴스듣기


법조

    공수처장 "尹 고발사주 의혹, 원칙 따라 처리할 것"

    뉴스듣기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윤창원 기자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윤창원 기자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은 5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고발사주 의혹 등 수사와 관련, "원칙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처장은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 나와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의원이 "구체적 혐의가 드러나면 구속영장 청구든 기소든 법적 절차를 진행할 것인가"라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김 처장은 신 의원이 "윤석열 후보 관련 옵티머스 펀드 사기 부실 수사 의혹과 한명숙 전 국무총리 모해위증교사 사건 수사 방해 의혹, 고발 사주 의혹을 수사 하고 있느냐"라고 묻자 "수사하고 있다"고 답했다.

    신 의원이 "윤 후보가 공수처 피의자 입건된 것이 맞느냐"라고 묻자 김 처장은 "네. 맞습니다"라고 재차 확인했다.

    박범계 법무부 장관. 박종민 기자박범계 법무부 장관. 박종민 기자박범계 법무부 장관도 신 의원이 윤 후보의 장모 최모씨가 요양병원 불법 개설 및 요양급여 부정 수급 혐의로 기소되고 아내 김건희씨가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에 연루돼 수사 중인 것 등에 대해 질문하자 "법과 원칙에 따라 진행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답했다.

    이에 대해 국민의힘 예결위 간사인 이만희 의원은 "확인도 되지 않고 혐의가 확정도 되지 않은 사안을 가지고 제1야당 대통령 후보에게 구속영장 신청하겠다고요? 협박하시는 겁니까?"라고 반문했다.

    김 처장은 "지금 이만희 의원님 말씀 듣고 제가 답변을 잘못 드렸나 하는 생각을 잠시 했다"며 "아까 말씀 취지는 혐의가 인정된다면 그런 취지로 원칙에 따라 처리하겠다는 말씀"이라고 답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