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미희 "캣벨 휴식 필요, 제 2의 공격수 필요"

뉴스듣기


배구

    박미희 "캣벨 휴식 필요, 제 2의 공격수 필요"

    뉴스듣기
    흥국생명 박미희 감독. 한국배구연맹(KOVO)흥국생명 박미희 감독. 한국배구연맹(KOVO)프로배구 여자부 흥국생명이 최근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하고 무너졌다. 박미희 감독은 기복이 심한 경기력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흥국생명은 12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도로공사와 홈경기에서 세트스코어 1 대 3(25-22, 19-25, 18-25, 14-25)으로 졌다.
     
    흥국생명은 1세트를 따냈지만 이후 주도권을 내주고 말았다. 박 감독은 "시즌을 치르다 보면 지난 경기처럼 잘 될 때도 있고 오늘 같은 날도 있다. 분위기가 2세트 중반 이후로 한 번도 살아나지 못해서 아쉬운데, 다음 경기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외국인 선수 캣벨은 경기 후반부로 갈수록 부진했다. 박 감독은 "출발할 때는 캣벨의 컨디션이 괜찮았다. 하지만 용병 쪽에서 득점이 나지 않으면 어려운 경기를 할 수밖에 없다"면서 "이틀 뒤에 또 경기가 있다. 캣벨은 잠시 휴식을 취하며 빨리 회복하는 게 중요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올 시즌 기복이 심한 경기력에 대해서는 "일단 경험이 쌓여야 하고, 누군가 리더 역할을 충분히 해줘야 한다"면서 "캣벨이 꾸준히 잘해줬지만 제 2의 공격수가 득점을 해줘야 한다. 공격 득점이 낮았고 두 세트 이후 득점력이 떨어졌다"며 아쉬워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