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은총재 "기준금리 1.5%로 올려도 긴축이라 볼 수 없다"

뉴스듣기


금융/증시

    한은총재 "기준금리 1.5%로 올려도 긴축이라 볼 수 없다"

    뉴스듣기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기준금리를 더 올려 1.5%가 되더라도 긴축으로 볼 수 없다며 기준금리 추가인상 의지를 밝혔다.

    이주열 총재는 14일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0.25%p 올린 직후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기준금리를 1.25%로 올리면서 코로나 이전으로 돌아갔다"면서 이렇게 밝혔다.

    이 총재는 "기준금리를 더 올려 1.5%가 되더라도 현재의 경제흐름이나 한국은행이 추정하는 중립금리, 준칙금리 등에 비춰볼 때 기준금리가 1.5%가 된다고 하더라도 긴축으로 볼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이어 현재의 기준금리는 중립금리 수준에 여전히 미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주열 총재는 금융시장에서 한은이 올해 중 1.5나 1.75%까지 기준금리를 올릴 것으로 전망하는데 대해 시장의 기대가 적정한지 여부를 언급할 수는 없다면서 금통위의 생각과 시장의 기대 사이에 간극이 크면 적극적인 소통으로 간극을 줄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주열 총재는 이날 금통위가 기준금리를 0.25%p 올렸지만 주상영 위원이 동결을 주장하는 소수의견을 냈다고 설명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