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머스크 "트럼프 트위터 복구, 지지 선언 아니다"

뉴스듣기


미국/중남미

    머스크 "트럼프 트위터 복구, 지지 선언 아니다"

    뉴스듣기

    트럼프 트위터 계정 복구 뜻 분명…"정치적 지지는 아니다"

    연합뉴스연합뉴스
    테슬라의 CEO(최고경영자)이자 트위터 인수 작업을 진행 중인 일론 머스크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2024년 미국 대통령선거 후보 캠프를 지지하는 것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앞서 영구 정지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을 복원시키겠다고 발표하면서 생긴 의혹에 대한 해명이다.
     
    1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머스크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대통령 후보로 트럼프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것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는 "2024년 (대선에서) 분열을 덜 초래할 후보가 낫다고 생각한다"면서 "트럼프의 트위터 계정은 복원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머스크는 전날 파이낸셜타임스 컨퍼런스에 참석해 트럼프 전 대통령의 계정의 사용을 영구 금지한 트위터의 결정에 대해 "도덕적으로 옳지 않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연합뉴스
    한편 트럼프 전 대통령은 트위터로 돌아가는 대신, 자신이 만든 SNS인 '트루 소셜(Truth Social)'의 발전을 원하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은 미 의회 습격 사태에 따른 '추가적인 폭력 선동 위험'을 이유로 2021년 1월 영구 정지됐다. 그는 2024년 대선 출마를 저울질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