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건희 여사, 봉하가서 권양숙 여사 만난다…"일정 조율중"

뉴스듣기


대통령실

    김건희 여사, 봉하가서 권양숙 여사 만난다…"일정 조율중"

    뉴스듣기
    핵심요약

    "김건희 여사, 권 여사 측에 '만나뵙고 싶다' 의사 전달"

    김건희 여사와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대통령실 제공·황진환 기자김건희 여사와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대통령실 제공·황진환 기자
    김건희 여사와 故 노무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가 조만간 만나기로 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김 여사가 대통령실을 통해 권 여사 측에 '노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권 여사님도 찾아뵈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관계자도 "양 측이 서로 일정을 조율하는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김 여사는 예전부터 봉하마을 방문과 노 전 대통령 묘역 참배, 권 여사 예방 등을 타진하려 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 23일 노 전 대통령 13주기 추도식 당시 권 여사를 예방했던 정미경 국민의힘 최고위원도 "김건희 여사가 권 여사님을 만나뵙고 싶어하는데, 두 분이 꼭 만났으면 좋겠다"고 했고, 권 여사도 고개를 끄덕였다고 한다.

    윤석열 대통령은 노 전 대통령 13주기 추도식 때 일정상 봉하마을로 내려가진 못했지만 김대기 비서실장을 통해 권 여사에게 친서를 전달하기도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