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태풍 '난마돌' 북상, 경상권 해안 최대 150mm 폭우

뉴스듣기


전국일반

    태풍 '난마돌' 북상, 경상권 해안 최대 150mm 폭우

    뉴스듣기
    핵심요약

    19일부터 남부지방 본격 영향권…돌풍 등 주의
    태풍‧호우 위기경보 '주의'에서 '경계' 격상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북상하는 가운데 18일 오후 서귀포시 법환동 앞바다에 파도가 거세게 몰아치고 있다. 연합뉴스제14호 태풍 난마돌이 북상하는 가운데 18일 오후 서귀포시 법환동 앞바다에 파도가 거세게 몰아치고 있다. 연합뉴스
    북상 중인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우리나라에 근접하면서 오는 19일부터 제주와 남부지방이 본격적인 태풍 영향권에 들 전망이다. 경상권 해안에서는 최대 15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난마돌은 18일 오후 5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남쪽 약 50km 해상에서 시속 22km로 북진 중이다. 난마돌의 영향으로 현재 제주도 해상과 남해상, 동해 남부 남쪽 먼바다 등에는 태풍 특보가 발효돼 있다.

    제주는 오는 19일 새벽까지, 강원 영동 북부와 경상권 내륙 지역은 낮까지, 강원 영동중·남부와 경상권 동해안에는 늦은 오후까지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전라 동부 일부 지역에도 새벽부터 아침 사이 비 소식이 있다.

    영덕과 울진군 평지, 경북 북동 산지, 태백, 강원 중부 산지, 강원 남부 산지, 울릉도·독도에는 호우 예비 특보가 발령됐다.

    예상 강수량은 경상권 해안이 50~100mm로 예보된 가운데, 최대 150mm 이상의 세찬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강원 영동, 울릉도·독도 역시 50~100mm, 경상권 동부 내륙과 제주도 산지 20~80mm, 전라 동부, 경상 서부 내륙, 제주도(산지 제외) 5~40mm다.

    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에 제14호 태풍 난마돌 북상과 관련한 기상 정보가 화면에 표시되고 있다. 연합뉴스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실에 제14호 태풍 난마돌 북상과 관련한 기상 정보가 화면에 표시되고 있다. 연합뉴스
    비가 내리는 지역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전국 대부분 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오전 제주도를 시작으로 오후에는 전라남도·경상남도 대부분 지역과 부산, 울산, 포항, 경주, 영덕, 울진군 평지, 경북 북동 산지 등에 강풍주의보가 내려졌다.

    특히 제주도는 18일 밤~19일 아침 사이, 경상권 해안과 강원 영동에는 19일 새벽~오후 사이, 울릉도·독도는 19일 아침~20일 새벽 사이에 순간최대풍속 90~125km/h(25~35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이날 정오를 기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단계를 2단계로 격상했다. 태풍‧호우 위기경보 수준도 '주의'에서 '경계'로 상향했다.

    중대본부장인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태풍‧호우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사전준비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