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 대통령, 오는 28~30일 '신년 맞이' 특사 단행…MB, 김경수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 대통령, 오는 28~30일 '신년 맞이' 특사 단행…MB, 김경수

    뉴스듣기
    이명박 전 대통령(왼쪽), 김경수 전 경남도지사. 박종민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왼쪽), 김경수 전 경남도지사. 박종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이르면 오는 28일 신년 맞이 특사를 단행할 것으로 보인다. 특사 대상에는 이명박 전 대통령과 김경수 전 경남지사가 거론된다.

    대통령실 핵심 관계자는 9일 통화에서 "신년을 맞아 오는 28일에서 30일 사이쯤 특사를 단행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면 대상에는 이 전 대통령과 김 전 지사가 포함된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 8월 15일 광복절 특사 때도 사면 대상으로 유력하게 거론된 바 있다.

    이 전 대통령은 오는 28일 형집행정지가 종료되는데, 이 시점에 맞춰 사면이 이뤄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이 전 대통령과 함께 김 전 경남지사도 사면·복권 대상에 포함돼 검토중이다.

    다른 대통령실 핵심 관계자는 "김 전 지사에 대해 형집행정지 등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전 지사는 복권이 되지 않으면 2028년 중순쯤 피선거권이 회복된다. 당장 2024년 총선이나 차기 대선에 출마할 수 없는 상황이다.

    대통령실은 특사 관련 실무 보고에 착수했다. 사면은 법무부 사면심사위원회와 국무회의 심의를 거쳐 대통령이 최종 결정한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