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울산

    울산 남구, 장생포 고래마을 일원에 체험시설 조성 추진

    장생포 고래문화마을 전경. 울산시 제공장생포 고래문화마을 전경. 울산시 제공
    울산 남구는 장생포 고래문화마을 일원에 체험시설을 조성하기 위한 타당성 조사와 기본계획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었다고 18일 밝혔다.
     
    보고회에서는 용역사의 국내외 사례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체험과 관광의 연계강화, 지속 가능한 프로그램 개발, 체류형 관광 공간조성, 디지털 홍보 방안 수립 등 체험시설 도입을 위한 논의가 이뤄졌다.
     
    남구는 중간보고회 결과를 토대로 도입 가능한 체험시설 종류를 검토하는 등 11월까지 기본계획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프로그램 검토와 기존 시설·자원을 활용한 연계 구성안 마련, 단계별 추진 사업 및 개략 사업비 산출 등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또 체험시설과 캠핑장 조성 대상지를 검토하고, 고래문화특구 어트랙션 구성안 등 마스터플랜을 수립할 방침이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고래문화마을 일원에 남구만의 독특한 체험시설을 갖춰 울산 장생포가 전국 제1의 관광명소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