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가요

    [현장EN:]'전원 성인' 이펙스, 진짜가 시작됐다

    핵심요약

    정규 3부작 중 첫 번째 '소화 1장 : 청춘 시절' 오늘 발매
    타이틀곡 '청춘에게', 20인 또래 혼성 합창단 등장해 눈길
    랩 유닛-보컬 유닛 수록곡 포함 총 8곡 실려

    8인조 보이그룹 이펙스가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정규 1집 '소화 1장 : 청춘 시절' 쇼케이스를 열었다. C9엔터테인먼트 제공8인조 보이그룹 이펙스가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정규 1집 '소화 1장 : 청춘 시절' 쇼케이스를 열었다. C9엔터테인먼트 제공올해 멤버 전원이 성인이 된 8인조 보이그룹 이펙스(EPEX)가 활동의 전환점이 될 첫 정규앨범을 냈다.

    이펙스(위시·금동현·뮤·아민·백승·에이든·예왕·제프)는 9일 오후 4시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정규 1집 '소화(韶華) 1장 : 청춘 시절' 쇼케이스를 열었다. 데뷔 3년 만에 선보이는 정규앨범 3부작 시리즈 중 첫 번째다. MC는 코미디언 유재필이 맡았다.

    '소화'는 화창한 봄의 경치, 젊은 시절을 뜻하는 말로 이펙스의 첫 정규앨범 시리즈명이 됐다. 리더 위시는 "청춘들의 비밀을 키워드로 한다"라고, 예왕은 "직면하게 되는 사회 문제들과 다양한 고민, 청춘이 할 수 있는 순수한 사랑 이야기까지 모아서 공감을 전하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제프는 "이펙스의 현재를 가장 잘 표현한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이펙스 금동현.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금동현.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뮤.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뮤. C9엔터테인먼트 제공앨범마다 키워드가 다르다. 백승은 "3부작은 '청춘의 의미'를 찾는 건데, 이번 앨범은 '비밀'이고 다음 앨범은 '선택'이다. 마지막(키워드)은 다음 컴백 때 말씀드리도록 하겠다"라고 귀띔했다.

    타이틀곡 제목은 '청춘에게'(Youth2Youth)다. 이펙스의 진솔하면서도 독창적인 화법이 돋보이는 곡으로, '청춘' 이펙스가 또 다른 청춘에게 전하는 응원과 공감의 메시지를 담았다. 후반부 멤버들과 함께 20인의 또래 혼성 합창단이 어우러져 합창하는 부분은 곡의 백미다. 위시는 "청춘 시작하는 시기, 다른 청춘에게 하고 싶은 말을 담았다"라고 전했다.

    커플링 곡은 사랑으로 인해 숨을 못 쉴 정도로 주체할 수 없는 순수한 사랑의 감정을 숨김없이 표현한 '브리드 인 러브'(Breathe in Love)다. 나를 온전히 나로 만들지 못하게 억압하는 모든 것들을 한방에 제거하겠다는 강한 메시지의 하이브리드 록 '킬샷'(KILLSHOT), 청춘의 가혹한 아픔을 녹이는 빛과 같은 존재를 향한 러브송 '페인킬러'(Painkiller), 청춘만이 가진 힘과 그에 따른 책임에 관한 고민을 표현한 '레이업'(Lay Up)도 실렸다.

    이펙스 백승.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백승.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아민.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아민. C9엔터테인먼트 제공팀 내 랩 유닛(금동현·백승·에이든·제프)이 부른 몽환적인 선율이 인상적인 힙합곡 '도미네이트'(Dominate)와, 보컬 유닛(위시·뮤·아민·예왕)의 감성적인 신스 사운드와 기타 리프가 어우러진 알앤비 발라드 '말할 수 있는 비밀'(My Secret)은 각각 5번, 7번 트랙을 장식했다. 지난 2월 선공개한 '졸업식'(Graduation Day)은 소년 시절의 마지막 장면인 졸업식을 배경으로 청년으로의 성장을 이야기하는 노래다.

    3년 만에 내는 첫 정규앨범의 의미를 묻자, 금동현은 "정규앨범이라는 소식을 처음 들었을 때 정말 뭔가 긴장도 되고 마음에 꽤나 불안감이 있었던 거 같은데 불안감을 기대감을 바꾸면서 멤버들과 너무 즐겁게 준비한 거 같다"라고 답했다. 예왕은 "정규라는 이름이 주는 무게감이 있었기 때문에 좀 더 멤버들이랑 힘을 합쳐서 마치 데뷔를 준비하듯 열심히 준비한 거 같다"라고 돌아봤다.

    이펙스 에이든.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에이든.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예왕.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예왕. C9엔터테인먼트 제공위시는 이번 앨범을 두고 "일단은 전원 성인이 된 시점에서 아마 약간의 터닝 포인트라고 저는 생각한다. 이 정규앨범을 시작으로 뭔가 좀 더 추진력을 얻어서 높게 올라가는 저희 이펙스의 모습을 그리면서 항상 준비를 했다. 그래서 아마 이번 정규앨범이 나중에 봤을 때는 이때부터 이펙스의 진짜 시작이었다고 생각했으면 좋겠다"라고 바랐다.

    2021년 데뷔해 어느덧 3주년을 맞은 소감도 전했다. 금동현은 "3주년이 된 팀이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저희는 아직까지 새내기라고 생각을 하고 있다. 저희 멤버들끼리 늘 초심을 지키고 뭔가 예전에 느꼈던 감정들을 계속 갖고 열심히 활동하자고 늘 얘기하는데, 뭔가 신기한 게 어디 음악방송이나 무대를 하러 가면 '이펙스 선배님'이라고 불리는 게 아직까지 쑥스럽고 부끄럽더라"라고 밝혔다.

    이펙스 위시.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위시.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제프. C9엔터테인먼트 제공이펙스 제프. C9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많은 후배님들이 계시니까 거기에 부끄럽지 않고 좀 더 열심히 하는 선배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게 저의 목표이자 다짐이지 않을까"라고 덧붙였다. 아민은 "저희가 그래도 많이 성장했다는 걸 느끼는 것 같다. 데뷔 때는 이제 무대만 해도 엄청 긴장하고 불안하고 그랬었는데 이제 투어도 다니고 팬 미팅도 하고 그러면서 다양한 경험을 쌓아나가면서 좀 더 저희도 레벨 업이 되어가고 있지 않나 느끼고 있다"라고 말했다.

    예왕은 "이펙스의 색깔을 찾아가는 시작점이라는 생각이 들고, 또 이번 정규앨범 이후 발매할 나머지 앨범도 저희 이펙스가 완벽하게 소화할 수 있는 앨범으로 찾아뵙겠다"라고 예고했다.

    이펙스의 첫 번째 정규앨범 '소화 1장 : 청춘 시절'은 오늘(9일) 저녁 6시 정식 발매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