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방송

    '류선재 신드롬' 변우석,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

    바로엔터테인먼트 제공바로엔터테인먼트 제공배우 변우석이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에 나선다.

    변우석은 오는 6월 대만 타이베이를 시작으로 '2024 ByeonWooSeok Asia Fanmeeting Tour'를 열고, 이어 태국 방콕, 서울, 중국 홍콩 등 아시아 여러 도시로 발걸음을 옮겨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생애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 소식을 전한 변우석은 개최에 앞서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를 높였다. 포스터 속 변우석은 타이틀에 걸맞은 청량하고 풋풋한 분위기를 연출해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변우석은 tvN '선재 업고 튀어'에서 류선재 역을 맡아 애절한 순애보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류선재 신드롬'을 일으켰다.

    데뷔 이래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만큼, 이번 팬미팅에서 변우석은 소통의 시간을 마련해 팬들의 사랑에 보답할 전망이다. 지난해 일본에서 개최된 첫 팬미팅을 성료한만큼 이번에는 더욱 다채로운 구성으로 무대를 채울 예정이다. 이에 따라 변우석의 색다른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변우석의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에 대한 상세 정보 및 추가 개최되는 지역·일정은 추후 SNS를 통해 순차적으로 공지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