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영동

    올여름 서핑은 동해 망상‧대진해변에서…무료 교육 진행

    핵심요약

    서핑, 랜드서핑, 패들보드 등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

    동해 대진해변. 동해시 제공동해 대진해변. 동해시 제공
    강원 동해시는 해양레저스포츠 활성화와 서핑 성지인 대진과 망상을 알리기 위해 7월부터 '2024년 해양레저스포츠 교육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동해시에 따르면 최근 동해안이 서핑의 성지로 주목을 받는 가운데 대진해변과 망상해변도 최근 많은 서퍼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에 시는 대진과 망상을 찾는 서퍼를 더욱 늘리기 위해 대진해변(동해서핑협회), 망상해변(동해시수상레저협회)에 지정 교육장을 마련했다.

    망상해변은 7월부터 8월까지, 대진해변은 7월부터 10월까지 서핑, 랜드서핑, 패들보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해 청소년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무료로 교육한다.
     

    동해 망상해수욕장 전경. 동해시 제공동해 망상해수욕장 전경. 동해시 제공

    이번 프로그램은 서핑 체험을 희망하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단, 초등학생과 11세부터 16세 청소년들은 보호자 동반 시 가능하다. 참여 신청은 해양수산과를 통해 예약을 문의하면 되고 각 지정 해변 교육장에서 현장 신청도 받고 있다.

    동해시 박재호 해양수산과장은 "서핑에 관한 관심과 수요가 많아지면서 시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서핑 특화 체험 프로그램을 구성했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새내기 서퍼가 탄생해 대진‧망상해변을 채우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