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방역 지침 어기고 식당에 모여 도박한 일당 검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방역 지침 어기고 식당에 모여 도박한 일당 검거

    뉴스듣기

    송승민 기자
    전북 순창경찰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5인 이상 모임 금지' 지침을 위반하고 도박을 한 혐의(감염병예방법 위반, 도박 등)로 A(50대)씨 등 6명을 조사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음식점 주인 A씨는 지난 13일 오후 6시쯤 순창군의 한 음식점에서 도박 장소를 제공하고 술을 판매한 혐의를, B(50대)씨 등 3명은 감염병예방법 위반 외에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이들을 검거했다. 이들은 100여만 원의 판돈을 걸고 도박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순창군은 집합 금지 명령을 어긴 음식점 주인에게 150만 원, 나머지 5명에게 각각 10만 원의 과태료 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