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시, 음주운전‧갑질인사 의혹 문화회관 대표 특정조사 착수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부산

    부산시, 음주운전‧갑질인사 의혹 문화회관 대표 특정조사 착수

    뉴스듣기

    부산 문화회관 홈페이지 캡처
    부산시가 이용관 부산문화회관대표의 근무시간 중 상습 음주운전 의혹에 대해 특정 조사에 착수했다.

    11일 부산시와 부산문화회관 노조에 따르면, 최근 시 감사위원회는 조사담당관실 소속 직원들을 문화회관에 파견해 특정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는 앞서 노조가 부산시청 앞 기자회견을 통해 이 대표 관련 의혹을 공개적으로 제기한 데 따른 조치이다.

    노조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이 대표가 지난 4~5월 점심을 먹으면서 음주한 뒤 관용차를 직접 운전해 이동했다고 폭로한 바 있다.

    이어 노조는 음주 운전 관련 고발장과 음주운전을 목격한 직원 8명의 확인서를 경찰에 제출했다.

    노조는 또 이 대표가 직장 내 괴롭힘 가해자에 대해 비상식적인 보은 인사를 단행하는가 하면, 오히려 갑질 피해 직원들에게 2차 피해를 가했다고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이 대표는 "매주 직원들과 점심을 먹으며 반주를 곁들인 적은 있다"라며 "술을 많이 마시지도 않았고, 식사 이후 충분히 휴식한 뒤 운전했기 때문에, 무리하게 음주운전을 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한편, 부산 남부경찰서는 노조가 주장한 이 대표의 상습 음주운전과 관련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