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타임라인]'별의 순간'부터 사퇴까지…윤석열·김종인 '어긋난 동행'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대선

    [타임라인]'별의 순간'부터 사퇴까지…윤석열·김종인 '어긋난 동행'

    뉴스듣기
    핵심요약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끝내 갈라섰습니다. 출발부터 삐걱댔던 이들의 동행은 결국 33일 만에 마침표를 찍게 됐는데요. 김종인 위원장은 윤석열 후보가 기자회견을 열기 직전 전격 사퇴의사를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뜻이 안 맞으면 헤어지는 것"이란 입장을 내놨고, 이에 윤 후보는 "그동안 저에게 많은 조언과 총괄선대위원장으로서 역할을 해주신 김종인 위원장님께 정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결별을 공식화했습니다. '별의 순간'부터 자진사퇴까지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언론 보도 중심으로 간략히 정리해봤습니다.

    최신순 오래된순

    2021-01
    2021-01-12
    2021-06
    2021-06-29
    2021-07
    2021-07-09
    2021-11
    2021-11-17
    2021-12
    2021-12-03
    2021-12-05
    2021-12-06
    2021-12-09
    2021-12-15
    2021-12-17
    2021-12-20
    2021-12-21
    2021-12-23
    2021-12-26
    2021-12-28
    2021-12-31
    2022-01
    2022-01-03
    2022-01-04
    2022-01-05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