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강 곳곳에 홍수주의보…"서울 남부지역 시간당 100mm"

뉴스듣기


전국일반

    한강 곳곳에 홍수주의보…"서울 남부지역 시간당 100mm"

    뉴스듣기
    핵심요약

    "밤 사이 경기남부에도 많은 비"

    서울 지역에 호우경보가 내려진 8일 밤 서울 성동구 용비교에서 바라본 동부간선도로가 중랑천 수위 상승으로 차량의 통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연합뉴스서울 지역에 호우경보가 내려진 8일 밤 서울 성동구 용비교에서 바라본 동부간선도로가 중랑천 수위 상승으로 차량의 통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연합뉴스
    한강 대곡교(강남구) 지점에 8일 오후 9시 10분 기준 홍수주의보가 발령됐다.

    한강홍수통제소는 이날 대곡교 수위가 9시 40분쯤 홍수주의보 기준 수위(수위표 기준 5.50m·해발 15.055m)를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홍수주의보를 발령했다. 오후 9시 기준 대곡교 수위는 4.21m다.

    현재까지 한강은 대곡교 지점 외 오금교(서울), 중랑교(서울), 진관교(경기 남양주시) 등에도 홍수주의보가 내려진 상황이다.

    경기 포천시 한탄강 지류 영평천 영천교에는 홍수경보가 발령됐다.

    기상청은 "오후 9시 20분 현재 인천 남부지역에서 서울 남부지역을 거쳐 경기 양평시까지 폭 좁은 비구름대가 머물고 있다"며 "서울 남부지역에 비가 시간당 100㎜ 이상 쏟아지고 있으며 비구름대 이동에 따라 밤사이 경기남부에도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고 주민들에게 주의를 당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